애플의 특별한 무모함

“고작 진동을 위해 저만한 크기의 부품을 넣었다고…?” 삼성과 애플의 가장 큰 차이삼성이 애플을 못 따라잡는 이유를 단 하나만 대라면 탭틱엔진을 들고 싶다. 갤럭시워치의 경박한 진동 그마저도 핸드폰 알림음과 시간차로 울리는 진동과 또 시간차가 나는 화면전환, 충전기나 책상에 놓은 채로 진동이 울릴 때의 끔찍한 불쾌감. 윈도우를 안 쓰는 사람은 없지만 윈도우를 쓰면서 설레는 사람도 없다. 나는 핸드폰, 워치, 태블릿을 전부 삼성 최고사양 최신품으로 맞출 정도로 삼성에 익숙하고 애플을 쓸 생각이 없지만 제발 돈 주고 따오거나 베끼거나 좀 따라할건 따라해줬으면 좋겠다.가끔은 내가 돈 안받는 삼성 직원이나 베타테스터로 느껴질 때가 있다.

  • 탭틱엔진 : 탭틱 엔진은 사용자에게 특별한 감촉을 주는 진동을 만들어내는 모듈로 충분히 소형화 할 수 없어서 애플 워치에 장치 사이즈 대비 큰 크기로 들어간다. 이 때문에 애플은 배터리 용량을 희생하기 까지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