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icon Die Neue Generation | 뉴제네

광우병식 선동에 한 방 날린 박용찬

지난 18일 국민의힘 영등포을위원회 박용찬 위원장이 “무슨 말씀이신지 이미 철회 됬는데…”라는 글귀가 적힌 플랜 카드를 그 보다 앞 서 여의도 곳곳에 붙여 있던 김민석 의원 명의의 플랜카드 아래에 걸어 화제가 되었다.

박 위원장이 반박하고자 했던 플랜카드의 내용은 “서울시는 여의도 지하차량 기지 추진을 철회하라”인데 서울시에 따르면 여의도 지하차량 기지 정책은 지난 1월 이미 취소 결정이 되었다는 것이다.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 측이 지방선거에 대비하여 마타도어를 하기 위해 잘 알려지지 않은 이슈라는 것을 이용해 거짓 선동을 편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Exit mobile version